기사최종편집일 2022-07-04 03:03
연예

이찬원, 조작 의혹 제기…"원본 메일로 보내달라" (편스토랑)

기사입력 2022.05.20 20:57 / 기사수정 2022.05.20 20:57


(엑스포츠뉴스 이지은 인턴기자) '편스토랑' 이찬원이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신상 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류수영이 햄버그 스테이크 요리를 선보였다. 요리를 선보이기 전 맛의 증거라며 핸드폰을 꺼내든 류수영은 아내 박하선의 목소리가 담긴 음성을 공개했다.

맛있다는 박하선의 음성이 계속 이어지고, 이에 류수영은 "아내의 입장에서는 가장 맛있다고 한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MC 붐도 "저 정도면 검증이 된 거다"라며 감탄했다. 

재료를 준비한 류수영은 다짐육을 두고 "햄버그 스테이크는 1인분에 200g 잡으면 된다. 200g을 저울로 잴 필요 없다. 200g은 야구공 사이즈다"라고 이야기했다.


"승부욕 생긴다"는 말로 다짐육을 뭉친 류수영은 야구공 사이즈의 다짐육을 저울 위로 올려놨다. 곧바로 200g을 표시하는 저울에 MC진들은 모두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붐과 이찬원이 특히 이 의혹에 거센 목소리를 냈다.

이찬원은 "편집 전 원본 영상을 제 메일로 보내달라"라고 이야기했고 류수영은 "조작 아니다"라며 반박에 나섰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이지은 기자 bayni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