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1-26 21:49
연예

강준우 "육중완, 코로나19로 힘들 때 개인 수입 절반 떼어줘" (복면가왕) [종합]

기사입력 2022.03.06 21:10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크래비티 민희, 트로트 가수 허찬미, 육중완밴드 강준우, 루머스 정유겅의 정체가 공개됐다.

6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작지만 강한 외유내강 보이스 작은 아씨들'이 2연승에 성공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에서 '얼어 죽어도 아이스 아메리카노 마시면서 가왕석까지 얼죽아'와 '죽기 전에 가왕 한번은 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버킷리스트'는 각각 에릭남의 '굿 포 유(Good For You)'와 박미경의 '이유같지 않은 이유'를 선곡해 상반된 매력을 발산했다.



'죽기 전에 가왕 한번은 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버킷리스트'가 판정단의 선택을 받았고, '얼어 죽어도 아이스 아메리카노 마시면서 가왕석까지 얼죽아'의 정체는 민희로 밝혀졌다.

2라운드 두 번째 대결에서 '판정단 선배님들 예쁘게 봐주세요 신입생'과 'BGM으로 설정하고 싶은 감성보이스 도토리'는 각각 이은하의 '겨울 장미'와 예민의 '산골 소년의 사랑이야기'를 열창했다.

'BGM으로 설정하고 싶은 감성보이스 도토리'가 승리했고, '판정단 선배님들 예쁘게 봐주세요 신입생'의 정체는 허찬미로 밝혀졌다.



'죽기 전에 가왕 한번은 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버킷리스트'와 'BGM으로 설정하고 싶은 감성보이스 도토리'는 3라운드 가왕 후보 결정전에서 맞붙었다.

'죽기 전에 가왕 한번은 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버킷리스트'는 서문탁의 '사랑, 결코 시들지 않는...'을 부르며 폭발적인 가창력을 자랑했다.

이에 맞선 'BGM으로 설정하고 싶은 감성보이스 도토리'는 여진의 '그리움만 쌓이네'로 짙은 여운을 남겼다.

판정단 투표 결과 '죽기 전에 가왕 한번은 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버킷리스트'가 가왕 후보로 등극했고, 'BGM으로 설정하고 싶은 감성보이스 도토리'의 정체는 강준우로 밝혀졌다.

또 김성주는 "이번에 코로나19 때문에 육중완 씨와 우정이 더 돈독해지고 단단해졌다고 한다. 무슨 이야기냐"라며 궁금해했고, 강준우는 "한두 달 있던 모든 공연들이 다 없어지고 있었다. 중완 형이 코로나 전에 개인 스케줄을 1년 정도 해놨던 게 있었다. 다 본인 건데도 불구하고 반을 떼어주시더라. 그래서 힘든 시기를 버텼다"라며 털어놨다.

김성주는 "반을 떼어준 이후에도 강준우 씨가 육중완 씨에게 용돈을 요구하신다더라"라며 덧붙였고, 강준우는 "용돈을 요구한다기보다 '요즘 왜 이렇게 돈이 없노'라고 하면 형이 조금씩 용돈을 주고 가더라"라며 밝혔다.



이후 '작지만 강한 외유내강 보이스 작은 아씨들'은 이소라의 '이제 그만'으로 방어전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작지만 강한 외유내강 보이스 작은 아씨들'은 압도적인 표 차이로 승리했고, 2연승에 성공했다.

'죽기 전에 가왕 한번은 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버킷리스트'의 정체는 정유경으로 밝혀졌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