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2 01:29
연예

김동한·먼데이, 막내들의 힘…원곡 가수 장현승 앞 'Trouble Maker' (더블트러블)

기사입력 2022.02.18 10:54 / 기사수정 2022.02.18 10:5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더블 트러블' 김동한과 먼데이가 막내들의 반란을 일으킨다.

18일 공개되는 왓챠 오리지널 음악 예능 '더블 트러블'에서는 네 번째 미션 '큐피드' 무대가 펼쳐진다. 특히 섹시 콘셉트로 한 획을 그은 트러블 메이커의 '트러블 메이커(Trouble Maker)'를 선보일 김동한(위아이)과 먼데이(위클리)의 활약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더블 트러블’의 막내라인인 김동한과 먼데이는 상대적으로 적은 무대경험과 원곡 가수 장현승이 지켜보는 가운데 레전드 곡으로 무대를 해야 한다는 부담감에 깊은 고민에 빠진다. 프리퀄 무대에서 '보스(BOSS)'로 퍼포먼스 케미를 보여준 바 있는 이들은 그 연장선으로 마피아 보스를 떠올려 무대를 구상한다고.


이에 섹시 콘셉트의 원곡과 전혀 다른 한 편의 누아르 영화 느낌으로 완성될 김동한과 먼데이의 '트러블 메이커'가 기대를 더한다. 보스인 먼데이와 그녀를 존경하고 호위하는 행동대장으로 변신한 김동한의 무대는 신선한 충격과 보는 즐거움을 모두 안길 예정이다.

무대 직후 장도연은 "멋있으면 언니, 오빠라고 했잖아요. 먼데이 언니, 김동한 오빠라고 하고 싶었어요"라며 두 사람에게 푹 빠져 팬심을 드러냈다. 과연 김동한과 먼데이는 더블 트러블 무대로 선정될 수 있을지, 장현승은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이번 미션에서 인성(SF9)과 효린은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 태일(블락비)과 전지우(카드)는 '안부', 임슬옹(2AM)과 초아는 '우리 사랑 이대로', 장현승과 공민지는 'When We Disco'로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나선다.

'더블 트러블'은 18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사진 = 왓챠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