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5-23 19: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10P+ 4명' 현대모비스, KGC인삼공사 꺾고 공동 3위

기사입력 2022.01.21 21:22 / 기사수정 2022.01.21 21:53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울산 현대모비스가 공동 3위에 올랐다.

현대모비스는 21일 울산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 홈경기에서 77-7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기존 3위 KGC인삼공사와 승차를 없앤 현대모비스는 올 시즌 19승(14패, 승률 0.576)째를 쌓으며 공동 3위에 올랐다.

이날 현대모비스는 고른 활약이 돋보였다. 두 자릿수 득점한 선수가 4명이나 나왔다. 이우석(17득점, 3점슛 2)과 외국인 선수 라숀 토마스(17득점 6리바운드)가 공격을 이끌었고, 함지훈(10득점 7리바운드)과 김국찬(11득점, 3점슛 3)이 지원 사격했다.

KGC인삼공사에는 20득점 이상 기록한 외국인 선수 대릴 먼로(26득점 19리바운드, 3점슛 6)와 전성현(22득점, 3점슛 5)이 맹활약했지만 공격력에서 밀렸다. 이날 리바운드 면에서도 현대모비스보다 8개 많은 42개로 우위였지만 득점력 자체가 모자랐다.

현대모비스는 전반부터 14점 차로 앞서 나갔는데 3, 4쿼터에는 KGC인삼공사가 전성현을 앞세우며 점수 차를 좁혔지만 따라잡기에는 너무 멀리 달아나 있었다. 4쿼터에는 종료 13초를 남기고 1점 차까지도 추격당했지만 상대의 파울 작전에 이우석과 함지훈이 자유투로 격차를 벌리며 승부를 매조졌다.

사진=KBL


김현세 기자 kkachi@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