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5-16 16: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써니힐, '놀뭐' 섭외 후 180도 달라진 주변 반응…"NG 나도 안 혼내"

기사입력 2022.01.15 10:27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그 시절 심장을 콩닥콩닥 뛰게 만든 장본인 써니힐이 ‘도토리 페스티벌’에 출격한다.

15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써니힐의 ‘도토리 페스티벌’ 무대가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써니힐 미성, 빛나, 주비, 코타가 ‘두근두근’을 열창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첫사랑의 감성을 건드리는 설렘 가득한 보이스와 멜로디에 관객들은 써니힐에 흠뻑 빠졌다. 

써니힐은 ‘도토리 페스티벌’ 출연 섭외를 받은 뒤 주변 반응이 180도 달라졌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본명 김은영으로 배우로 활동 중인 주비는 “촬영장 공기가 좀 달라졌어요. 제가 김은영인 건 아는데, 써니힐 주비인 줄 모르시더라고요. 그래서 NG가 나도 안 혼내시더라고요”라고 이야기했다. 

앞서 ‘놀면 뭐하니?+’를 통해 투잡한다고 밝힌 써니힐 빛나는 현재 재직 중인 승마장에 “많은 연예인분들이 오신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승마장에서 요즘 가장 많은 관심을 받는 인물을 언급했다는 후문이다. 수많은 스타들을 제친 빛나의 승마장 최고 핫피플이 누구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써니힐은 또 다른 대표곡인 ‘통화연결음’ 무대를 즉석으로 선보인다. 하하는 ‘통화연결음’에서 매우 중요한 도입부 내레이션 파트를 맡게 되면서 써니힐과 호흡을 맞춘다. 

‘도토리 갬성’을 한껏 살리며 과몰입한 하하에게 써니힐이 어떤 평가를 내렸을지 15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대한민국 개그맨 유재석이 펼치는 무한확장 유니버스(YOONIVERSE) 스토리를 담아내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MBC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