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6 20: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V-리그

'허수봉+전광인 35점' 현대캐피탈, 삼성화재 꺾고 4위 점프

기사입력 2022.01.14 21:13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현대캐피탈이 삼성화재의 3연승을 저지하고 4위로 올라섰다.

현대캐피탈은 14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삼성화재와의 원정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20, 25-18, 25-23) 완승을 거뒀다. 2연승을 거둔 현대캐피탈은 시즌 전적 11승12패 승점 32점으로 한국전력(11승11패·승점 31점)을 제치고 4위로 올라섰다. 반면 삼성화재는 9승14패, 승점 26위로 최하위를 유지했다.

이날 현대캐피탈은 허수봉이 19점, 전광인이 16점을 올리며 도합 35득점으로 팀 공격을 이끌었다. 최민호는 블로킹 4개 포함 11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대체 외국인 선수로 합류한 펠리페도 교체 투입돼 득점을 기록했다. 삼성화재는 러셀이 23득점을 올렸으나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1세트는 현대캐피탈이 여유있게 가져왔다. 5-5에서 전광인의 서브 득점과 최민호의 블로킹으로 리드를 잡은 현대캐피탈은 경기 주도권을 잡고 앞서 나갔다. 이후 삼성화재를 14점으로 묶고 20점 고지를 밟았고, 세트포인트에 도달해 전광인의 퀵오픈으로 1세트를 끝냈다.

2세트에도 허수봉과 전광인을 앞세운 현대캐피탈의 몫이었다. 그리고 3세트, 현대캐피탈이 13-12에서 상대 범실, 김선호의 백어택, 전광인의 퀵오픈으로 달아났다. 이후 전광인의 서브 득점으로 17-13. 삼성화재는 현대캐피탈의 범실에 러셀의 득점을 더해 21-21 동점을 만들었으나 점수를 뒤집지는 못했고, 현대캐피탈이 24-23에서 최민호의 시간차 공격으로 경기를 매조졌다. 

사진=KOVO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