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싸우는 거 아냐?"...영수VS정수, 한밤중 밀담 나선 이유는? (나는 SOLO)

기사입력 2021.09.15 10:47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2기의 달콤살벌한 첫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15일 방송하는 NQQ와 SBS플러스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2기 솔로남녀의 첫 데이트 결과가 밝혀진다.

이날 6인의 솔로남들은 데이트 프러포즈를 해, 커플 매칭에 성공한 솔로녀들과 첫 데이트를 한다. 이들은 ‘먹방’을 부르는 맛집부터 환상적인 바다뷰를 자랑하는 카페, 해외여행이 안 부러운 핫플레이스 등 솔로남들이 직접 짠 코스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폭풍 설렘’을 선사한다. 하지만 첫 데이트를 마친 후 11인의 솔로남녀는 저마다 다른 속내를 드러내, 희비교차를 암시한다.

한 솔로남은 “24시간 편의점 같았다. 정말 쉴 틈 없었고, 쉬고 싶지 않았다. 나를 위한 프로그램인가? 어떻게 이렇게 딱딱 잘 맞아 떨어지지”라고 로맨스에 푹 빠진 모습을 보인 반면, 또 다른 솔로남은 “방송이 아니라면 매몰차게 호의를 거절했을 것”이라고 단호하게 밝혀 ‘극과 극’ 속내를 드러낸다.

솔로녀들 역시 첫 데이트를 끝낸 후 ‘온탕 냉탕’을 오가는 진짜 속마음을 공유한다. 한 솔로녀는 “매너가 너무 좋았다. (데이트에) 몰입이 됐다”고 첫 데이트 후 설레는 마음을 털어놓지만, 다른 솔로녀는 “나랑 성향 차이가 컸다. ‘이분이다’ 말하기까지 아직은 확신이 없다”고 ‘거리두기’를 유지한다.

그런가 하면, ‘솔로나라’에서는 두 남자의 신경전 팽팽한 대치도 벌어진다. 정수가 영수에게 “영수님한테 할 말이 있는데, 우선 나갈까요?”라고 제안하자, 날선 듯한 정수의 모습을 본 영식이 “싸우는 거 아니죠”라며 긴장감을 조성하는 것.

“뭐야? 뭐야?”라고 웅성거리는 솔로남들 속 정수와 영수는 숙소 밖으로 나가 진지하게 대화를 나누고, VCR로 이를 지켜보던 데프콘은 “굳이 저런 얘기를?”이라며 깜짝 놀란다. 과연 정수가 영수를 불러낸 이유가 무엇일지, 달빛 아래 두 남자의 밀담에 궁금증이 커진다.

‘나는 SOLO’ 10회는 15일(오늘)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사진=NQQ, SBS플러스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