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6 11:09
연예

'불후의 명곡' 원조 슈퍼루키 황치열 VS 대세 트로트 퀸 송가인

기사입력 2019.09.20 15:5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가수 황치열과 송가인이 '불후의 명곡'에서 케미를 선보였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가을 남녀 특집에서는 원조 슈퍼루키 황치열과 최근 ‘2019 추석 기획-가족 특집’에서 우승을 차지한 송가인이 특급 케미를 자랑했다.

황치열은 오랜만의 출연과 함께 구수한 사투리로 ”'불후의 명곡'은 고향 같은 곳이라 유독 사투리가 심하게 나온다“며 반가움을 표했다. 이어 진도 출신 송가인과 각각 경상도와 전라도를 대표해 사투리로 상황극을 펼쳤다.

이날 송가인은 주특기인 트로트 장르인 나훈아의 ‘고향역’을 선곡했다. 그리움이 묻어나는 애절한 목소리를 들려줬다. 

이날 가수 벤은 송가인에 대한 애정을 고백했다. 부모님이 트로트 마니아라 어려서부터 동요보다 트로트를 많이 들어왔다고 전했다. 이어 벤은 ”부모님이 송가인 씨를 너무 좋아하는데, 오늘 녹화에 초대했으면 좋았을 걸 하고 후회가 된다“며 귀여운 푸념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황치열은 이용의 ‘잊혀진 계절’을 선곡했다.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관객들의 감성을 촉촉이 적시는 무대로 호응을 얻었다.

황치열과 송가인의 활약은 21일 오후 6시 5분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가을 남녀 특집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날 왁스, 임태경, 정동하, 황치열, 벤, 송가인까지 총 6팀이 출연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KBS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