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1 1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빌리 문수아, 아스트로 문빈 '오빠' 아닌 선배님 호칭 "든든한 지원군" [종합]

기사입력 2021.11.10 16:22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그룹 빌리(Billlie) 문수아가 친오빠이자 선배 아이돌 그룹인 아스트로 문빈에게 들은 조언을 전하며 돈독한 우애를 자랑했다.

빌리(시윤·츠키·수현·하람·문수아·하루나)의 첫 번째 미니앨범 '더 빌리지 오브 퍼셉션 : 챕터 원(the Billage of perception : chapter one)'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가 10일 오후 진행됐다. 

팀명인 빌리는 '누구나 가지고 있고, 공감할 수 있는 내면의 자아, 우리들의 B-side를 표현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들은 팀명처럼, 많은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어루만져줄 수 있는 좋은 음악을 들려주겠다는 각오다.

수현은 데뷔 앨범에 대해 "독특하고 탄탄한 스토리를 기반으로한 기획형 앨범"이라고 설명하며 "다양한 장르의 수록곡이 담겨있으며, 수아, 시윤이 직접 랩메이킹에도 참여해 특별함이 배가되지 않았나 싶다"고 이야기했다.

하람은 "앨범명만 들어도 아시겠지만, 다음 앨범에 연결되는 연작 형식이다. 데뷔 앨범을 시작으로 어떤 세계관과 메시지를 전달할지 기대해 달라"는 말로 기대를 높였다.



빌리는 소속사 미스틱에서 선보이는 첫 걸그룹으로도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이에 이들은 미스틱 대표 프로듀서인 윤종신부터 소속사 선배 김영철 등에게 들은 조언을 밝혔다. 

특히 그룹 아스트로 문빈의 친동생으로 잘 알려진 문수아는 오빠 문빈에게 들은 조언을 전하기도 했다. 문수아는 "문빈 선배님이 평소에 조언을 많이 해주는 편"이라며 깍듯하게 '선배님'이라 칭해 눈길을 끌었다.

문수아는 "저도 직접 듣지는 못하고 영상으로 접했다. 최근에 보여준 퍼포먼스 영상에서 좀 더 디테일한 면을 했으면 좋겠다는 조언을 들었다. 연습 때 잘 안 되던 부분이었는데 디테일하게 짚어주더라. 그걸 새기고 중점적으로 연습하고 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그는 "옆에서 오래 봐준 든든한 지원군으로서 데뷔도 축하한다고 말해줘서 앞으로 선배님과 설 날을 기대하며 열심히 하겠다"며 "선배님 조언 감사드린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빌리의 데뷔 앨범 '더 빌리지 오브 퍼셉션 : 챕터 원'은 이날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타이틀곡 '링 바이 링'은 어느 마을에서 벌어진 일을 둘러싼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담았으며, 히트메이커 조합인 이민수 작곡가, 김이나 작사가가 의기투합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사진=미스틱스토리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