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8 15: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채서진, 정윤수 감독 차기작 '심야카페' 주인공 확정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10.20 17:05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채서진이 정윤수 감독의 차기작 영화 '심야카페'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2019년 MBC 방영을 시작으로 시즌 3까지 제작된 '심야카페'를 원작으로 한 영화 '심야카페'는 부산 산복도로를 배경으로 지도에는 나오지 않는 시공 초월 심야카페에서 벌어지는 달콤 쌉싸름하지만, 유쾌한 힐링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극 중 채서진은 깐깐한 일 처리로 소문난 냉혈 미인, 산복 지구대 소속 경찰 남궁윤 역을 맡았다. 여기서 남궁윤(채서진 분)은 결혼식을 앞두고 행방이 묘연해진 신랑 안태영(이이경)을 찾아 나서는 인물이다.

앞서 채서진은 영화 '여자들',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커튼콜', '초인'은 물론 드라마 '연남동 패밀리', '날 녹여주오', '커피야 부탁해', '란제리 소녀시대' 등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을 보여줬다.

또 매 작품마다 맡은 캐릭터를 본연의 스타일로 소화해 내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특히 채서진은 1000대 1의 오디션을 뚫고 주연으로 캐스팅된 영화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에서 특유의 청순한 매력과 호연으로 호평을 얻었다.

이에 다시 한번 새로운 얼굴과 연기 변신을 예고한 채서진이 '심야카페'를 통해 선사할 매력과 시공 초월 판타지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심야카페'는 2022년 개봉 예정이다.

사진 = 스튜디오산타클로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