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8 13: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자유주제

육지담, '머니게임' 폭로 "우승자 이루리, 제작진과 커넥션 有"

기사입력 2021.10.13 11:53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머니게임'에 출연했던 육지담이 출연자 섭외에 강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9일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네티즌에게 받은 DM 메시지를 공개했다.

한 네티즌은 '머니게임'에 출연했던 육지담이 왜 참가자 섭외 과정에 딴지를 거냐고 의아해했다. 이에 육지담은 "아직도 이게 잘못된지 모르고 당연한 것이란다. 이러니까 한국이 이 모양 이 꼴 부정부패 난무. 지인 띄워주기? 학연 지연 혈연?ㅋㅋㅋㅋㅋ"이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네티즌은 '머니게임' 기획자의 지인이 아닌 이루리가 상금을 타간 점을 근거로 "도대체 뭐가 공정하지 않다는 거냐"고 다그쳤다. 그러자 육지담은 "이루리도 애초에 제작진과 커넥션이 있었다"며 "공동 우승자인 니갸르 역시 김계란이 데려온 지 친구이고, 이게 짜고 치는 판"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육지담은 "나는 다쳐서 상금 좀 가져가겠다는데 그것도 아니꼬와서 N빵 카톡 터트린 그 둘은 대체 어떤 비정상적인 대가리를 가져야 그렇게까지 사람을 구렁으로 몰아? 그 후에 나는 상금 쓰면 절대 안 된다는 낙인이 찍혀서 제대로 병원 한 번 못 갔어. 내가 가진 돈이 다 상금이어서"라고 분노했다.

'머니게임'은 유튜버 진용진이 주최한 웹 예능으로, 상금이 걸린 극한 상황 속 참가자들이 심리전을 벌이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을 진행하던 과정에서 육지담은 3번 참가자 박준형과 7번 참가자 가오가이의 몸싸움을 말리다가 상해를 입었다며 허리 디스크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육지담은 "입원치료 감사합니다 정말. 제작 능력이 안되는것 같으면 포기하세요. 제발 진짜 남들 다치게하지 마시고요"라며 '머니게임'을 저격하기도 했다.

한편, Mnet '언프리티 랩스타'에 출연했던 육지담은 최근 '쇼미더머니10'에 참가했으나 탈락했다.

사진=육지담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