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안재모도 깜짝 놀란 '야인시대' 싸움 순위, 진실은?(아는형님)[포인트:컷]

기사입력 2021.07.31 10:28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야인시대' 주역들이 누리꾼이 만든 '야인시대 싸움 순위'에 대해 언급했다.

31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최근 역주행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드라마 '야인시대'의 주인공인 ‘쌍칼’ 박준규, ‘김두한’ 안재모, ‘독사’ 박동빈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또한 평소 '야인시대' 팬임을 밝혀 온 코미디언 이진호가 함께 출연해 전학생과 형님들을 어우르며 큰 웃음을 전한다.

최근 '아는 형님' 촬영에서 세 사람은 등장과 동시에 화려한 입담으로 형님학교를 장악했다. ‘통’ 강호동 앞에서도 기죽지않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20년의 세월도 무색한 카리스마를 발휘했다. 


박동빈은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야인시대' 극 중 인물들의 싸움 순위를 화두에 올렸다. 이를 들은 안재모는 '야인시대'를 이끌었던 주인공이었던 ‘청년 김두한’의 싸움 순위가 6위에 그친 걸 확인하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청년 김두한’은 아직 아버지 김좌진 장군의 환영을 만나지 못해 각성 전, 후의 싸움 순위가 다르기 때문이었다. 이에 강호동은 타이밍을 놓치지 않고 센스 있는 한마디로 웃음을 안겼다. 

또한 박준규는 “사실 '야인시대' 섭외가 들어왔을 때 ‘쌍칼’ 역을 안 하려고 했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박준규가 역대급 캐릭터로 자리잡은 ‘쌍칼’ 캐릭터를 놓칠 뻔한 비하인드 스토리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오늘(31일) 오후 9시 방송.

사진=JTBC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