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5 06: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함소원, 국민청원도 거짓? 단톡방 여론조작 의혹에 '허위사실' 반박 [전문]

기사입력 2021.04.19 11:22 / 기사수정 2021.04.19 13:07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단톡방 회원을 동원해 여론전을 펼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함소원은 해당 보도가 모두 스토커의 거짓 제보라고 반박했다. 

19일 함소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캡처 사진은) '아내의 맛' 톡방이다. 이분들은 지난 5개월 동안 저를 스토킹했으며 고소 중에도 디스패치에, 방송국에 가짜 인터뷰로 저를 괴롭혔다. 어제는 마지막 저를 탈탈 털어주겠다고 또 무서운 경고를 보내더니 디스패치가 (기사를) 썼다"고 주장했다. 

이어 "참고로 우리 팬클럽 사진은 전부 제 사진이다. 여러분 디엠(DM)으로 '너를 끝내주겠다, 손모가지를 걸고 너 끝이다'라고 세상에 처음 들어보는 협박을 매일 들었다. 저는 연예인이니 여기서도 제가 잘못한 것이 될 것 같다"며 "허위 사실을 기사로, 방송으로 내지 말아달라. 확인하고 내달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함소원은 '스토커'라고 주장하는 악플러의 메시지와 '아내의 맛' 톡 게시판의 캡처를 첨부했다. 

이날 디스패치는 이날 함소원이 소수 정예 팬들로 구성된 (팬) 단톡방에서 항의하기, 전화하기, 신고하기 등을 요청, 여론전을 펼치고 있다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함소원은 단톡방 구성원들에게 자신을 비판한 매체의 기자에게 항의 메일을 보내달라고 부탁하고, 홈쇼핑 고객센터에 항의를 요청했다. 심지어 '함소원의 마녀사냥을 멈춰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도 단톡방을 통해서 게재됐다.

한편 함소원은 TV조선 '아내의 맛' 조작 방송으로 불명예 하차했다. '아내의 맛' 프로그램은 함소원 논란으로 폐지됐다. 

다음은 함소원 글 전문.


여러분 보이십니까 여기는 아내의맛 톡방입니다 이분은들지난 5개월동안 저를스토킹했으며 고소중인 중에도 디스패치에 방송국에 가짜인터뷰에
저를괴롭히고 어제마지막 저를탈탈 털어주겠다고 또 무서운 경고를 보내더니
디스패치가 쓰셨네요 .참고로 우리 팬클럽 사진은전부 제사진입니다. 여러분매일 디엠으로 너를끝내주겟다
손모가지를 걸고 너끝이다 세상에처음들어보는 협박을 전 매일들었습니다 전연예인이니 여기서도 제가잘못한것이되겟지요 기자님 방송국 관계자님들 허위사실 기사로 방송으로내지마세요 확인하고내세요 부탁드립니다 .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함소원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