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8 22: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자유주제

김시덕, 동성 성추행 피해 고백…"동성애 혐오 NO"

기사입력 2021.01.11 09:18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개그맨 김시덕이 성추행을 당했던 사연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최근 김시덕은 '시덕튜브' 유튜브 채널에 '싯다운 코미디 EP8_성추행 당한 개그맨 A'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과거 개그맨 시험을 치기 위해 울산에서 서울로 상경했던 김시덕은 이를 떠올리며 연고 없는 서울에서 한 달을 버텼던 사연을 털어놓았다.

김시덕은 "처음에선 PC방에서 버티다가 대합실에서 졸거나 화장실 좌변기에서 졸고 그랬다. 그러다가 몸이 아프면 사우나에 갔는데 '동성애자 출입금지'라는 말이 적혀있었다"고 말했다.


'동성애자'가 글로 적힌 걸 처음 봤다는 김시덕은 "수면실에서 자고 있는데 누가 내 소중이를 만졌다"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특히 그는 당시를 떠올리며 리얼한 표정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그때 처음 알았다. 왜 사우나에 나무베개가 있는지"라고 털어놓은 김시덕은 범인을 발견하고 나무 베개로 때렸다가고 전했다.

김시덕은 "왜 그랬느냐 따졌더니 죄송하다고 하더라. 화를 내고 나서 주위를 둘러봤는데, 두명씩 앉아 나를 나쁜 사람 쳐다보듯 쳐다봤다"고 전했다.

충격에 빠진 김시덕은 카운터에 가서 상황을 설명했다. 하지만 돌아오는 대답은 '가세요 손님'이었다고.

김시덕은 "바로 경찰서에 전화해서 신고를 했다"고 회상하며 "동성애를 혐오하지 않는데 나한테 좋다고 하는 건 혐오한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이성애자다. 이성애자에게 동성애를 강요하면 안된다. 자기들끼리 좋은 건 상관없다"고 말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유튜브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