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5 09: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방탄소년단, 불참에도 이변없이 음원 '대상'…방시혁 대리수상 [2020 골든디스크](종합)

기사입력 2020.01.04 19:45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골든디스크어워즈' 대상을 수상했다. 불참했음에도 이변이 없는 결과다.

4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디지털 음원 부문 시상식이 개최됐다.

이날 대상을 수상한 방탄소년단은 시상식에 불참했고, 제작자 방시혁이 대리 수상했다. 방시혁은 "방탄소년단을 대신해서 제가 다시 나왔다. 우선 뜻깊은 디지털 음원 대상의 주인공 방탄소년단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방탄소년단이 데뷔 7년 됐다. 지금까지 이룬 성과가 믿을 수 없이 대단하고 앞으로 더 큰 성과를 확신하지만 13년 뒤에도 웃으면서 음악 이야기를 하면서 음악을 사랑했으면 좋겠다. 방탄소년단이 행복하게 음악을 할 수 있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또 그는 "방탄소년단이 팬들에게 쓴 편지를 읽으며 마무리 하겠다"며 "저희 노래를 사랑해주시는 전 세계 아미 여러분 늘 마음깊이 감사하다. 2020년에도 그리고 앞으로도 저희는 음악과 함께할 것이다. 좋은 음악, 그리고 그 음악을 함께해 줄 아미만 했다면 방탄소년단은 행복하다. 그리고 행복할 것이다. 정말 사랑한다. 행복하세요"라고 방탄소년단의 편지를 대신 읽었다.

신인상은 지난해 '괴물신인'과 '슈퍼루키'로 통하는 ITZY와 투모로우바이투게더에게 돌아갔다. 신인상을 수상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신인상은 딱 한 번 받을 수 있는 상인데 값진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상을 받게 해주신 모아 분들 감사하다. 저희가 데뷔한지 1년도 지나지 않았는데 너무 많은 사랑을 받는 것 같다. 많은 사랑과 기대에 부응하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되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팬들을 만난 모든 날이 기적 같았다. 앞으로도 기적들을 많이 만났으면 좋겠다. 올해 더 좋은 음악과 좋은 퍼포먼스로 보답하도록 하겠다. 팬들 사랑한다. 또 항상 저희를 위해 힘써주시는 방시혁 PD님과 소속사 식구분들, 멀리서 응원해주시는 멤버들 가족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또 있지는 "저희가 2020년에 처음으로 신인상을 받게 돼서 굉장히 기쁘고 감사드린다. 데뷔 후 많은 관심과 사랑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2020년에도 그 사랑을 보답할 수 있도록 더 멋진 퍼포먼스와 음악으로 보답할 수 있는 있지 될테니 많이 기대해달라. 믿지 정말 고맙다. 2020년 새해 바람으로 있지로서 성장하고 믿지와 가까워질 수 있길 바란다. 부모님들 정말 사랑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재환, AB6IX, 에이티즈는 넥스트 제너레이션을 수상했다. 넥스트 제너레이션을 수상한 김재환은 "지난해 그룹으로 골든디스크 와서 상을 받았는데 올해도 솔로로서 상을 받을 수 있어 감사하다. 부모님 낳아주셔서 감사드리고, 소속사 식구들 감사드린다. 앞으로 다양한 음악, 좋아하는 음악 많이 하는 가수 되도록 하겠다.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AB6IX는 "연초부터 멋진 상 주셔서 감사하다. 사랑하는 팬들과 회사 식구들, 여기 와계신 모든 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셨으면 좋겠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에이티즈는 "상을 받게 될 줄 몰랐는데 소속사 식구들 감사드린다. 항상 우리의 별이 되어주는 팬들 고맙다. 에이티즈가 어떤 그룹인지 낯선 분들 많을텐데 새해에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테니 많은 관심 가져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베스트 R&B 힙합상은 지코가 수상했다. 지코는 "제가 음악을 시작한 초창기 때부터 선호했던 장르가 R&B, 그리고 힙합이었는데 그 두 부문을 대표하는 상을 수상하게 돼 성공한 덕후가 된 기분이다. 부족한 저를 믿고 따라와 준 소속사 식구들에게 이 상을 바치고 싶다. 한해를 멋지게 장식할 수 있도록 멋진 상 수여해주신 관계자 분들께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베스트 트로트상은 송가인이 거머쥐었다. 송가인은 영상을 통해 "베스트 트로트상을 주셨는데 정말 큰 상 주셔서 감사드린다. 큰 상 주신만큼 앞으로 더욱 더 열심히 노력해서 좋은 노래로 보답드리는 가수 되도록 노력하겠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베스트 솔로 아티스트상은 마마무 화사가 수상했다. 이어 베스트 그룹상은 마마무에게 돌아갔다. 마마무는 "무무들 고맙고 감사하다. 여기 계신 모든 분들과 아티스트 분들, 시청자 분들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제작자상을 수상한 방시혁은 "올해 빅히트가 15주년을 맞았는데 이렇게 상을 주셔서 의미가 있고 감사하다. 2019년을 돌아보면 참 많은 일들이 있었는데 한국에 좋은 음악과 콘텐츠가 세계 무대와 차트에서 인정 받으면서 세계인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 뜻깊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반면 작년 한해 슬프고 안타까운 일이 많았던 것 같다. 나도 더 좋은 환경을 만들어야겠다는 책임을 통감한 한해였다. 더 좋은 음악을 만들라는 채찍질로 받아들이겠다. 물론 이 책임을 산업 종사자들, 팬들, 미디어 언론 모두 각자 위치에서 함께 나눴으면 좋겠다. 우리가 사랑하는 아티스트가 아티스트 이전에 인간으로서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각자 노력해주셨으면 한다. 인간은 인간이기에 그 자체로 존중받아야 하며 빛나는 존재다. 올해는 좋은 일들이 많이 있었으면 좋겠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이날 본상은 잔나비, 엠씨더맥스, ITZY, 악뮤, 청하, 블랙핑크 제니, 폴킴, 태연, 트와이스, 방탄소년단 등 총 10팀이 수상했다. 특히 ITZY는 신인상에 이어 본상까지 한꺼번에 거머쥐며 '골든디스크' 최초로 새 역사를 썼다. 

이하 제34회 골든디스크 디지털 음원 부문 수상자 목록

▲ 대상 = 방탄소년단
▲ 본상 = 잔나비, 엠씨더맥스, ITZY, 악뮤, 청하, 블랙핑크 제니, 폴킴, 태연, 트와이스, 방탄소년단
▲ 신인상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ITZY
▲ 베스트 R&B 힙합 = 지코
▲ 베스트 트로트 = 송가인
▲ 베스트 솔로 아티스트 = 마마무 화사
▲ 베스트 그룹 = 마마무
▲ 넥스트 제너레이션 = 김재환, AB6IX, 에이티즈
▲ 제작자상 = 방시혁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