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19 00:3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스포츠일반 종합

[평창 아이스하키] '드디어 나왔다' 랜디 희수 그리핀, 남북 단일팀 대회 첫 골

기사입력 2018.02.14 17:40 / 기사수정 2018.02.14 17:46



[엑스포츠뉴스 강릉, 조은혜 기자] 고대하던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의 첫 골이 드디어 터졌다.

랜디 희수 그리핀은 14일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B조 일본과의 마지막 조별 예선에서 0-2로 끌려가던 2피리어드 9분31초, 박윤정의 어시스트를 받아 일본의 골망을 갈랐다.

랜디 희수의 득점으로 득점을 뽑아낸 한국은 2피리어드 현재 1-2로 점수를 좁혔다.

eunwhe@xportsnews.com / 사진=강릉,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