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0 06:1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K-리그

울산 현대, 멀티 공격수 타쿠마 영입...공격 축구 강화

기사입력 2017.07.10 14:00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울산현대가 일본 FC 도쿄의 공격수 타쿠마 아베(30)를 영입했다.

타쿠마는 다양한 공격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으며, 기술 및 전술 이해도가 뛰어나다. 빠른 순발력이 장점이며, 양발을 고루 사용하는 멀티 공격수이다. 또한, 뛰어난 킥 능력과 적극성으로 유명하다.  

타쿠마는 2011년 J2리그 소속의 도쿄 베르디에서 프로로 데뷔하여, 2년간 리그에서 76경기에 출전해 36골을 터뜨렸다. 이후 2012년 독일의 분데스리가 2부 VfR알렌 1921으로 이적해 두 시즌을 소화한 후, 반포레 고후를 거쳐 작년 FC도쿄(일본 J-1)에 입단한 베테랑 공격수이다. 지난해에는 ACL에 참가하여, 전북을 상대로 위협적인 중거리 슛과 자신감 있는 플레이로 득점을 기록한 바 있다.

특히, 타쿠마는 지난 겨울부터 김도훈 감독이 주시하던 선수다. 앞으로 울산에서 공격형미드필더와 쉐도우스트라이커 등 다양한 포지션에서 활약할 예정이다. 이번 영입으로 이종호의 역할 변경과 체력 안배 등이 기대된다. 

울산에 입단한 타쿠마는 "K리그 명문구단인 울산에 오게 되어 기대가 많이 된다"며 "이 곳에서 경기에 많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팀의 승리에 공헌하겠다"고 입단소감을 밝혔다.

타쿠마는 울산에 이적하게 되면서, 아키히로(가와사키 프론탈레), 마스다(알 샤르쟈)에 이은 세 번째 일본인선수가 되었다.

울산은 아시아쿼터인 타쿠마를 영입하며, 날카로운 역습과 공격 축구를 더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리그 우승 달성을 위한 스트라이커 영입도 계속해서 진행 중이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울산 현대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