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4-25 15: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K-리그

수원 삼성, '육육이' 다미르 영입하며 전력 강화

기사입력 2017.02.15 15:12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수원 삼성이 크로아티아 출신 미드필더 다미르 소브시치(27)를 영입하며 2017시즌 전력 강화를 꾀했다.

수원은 다미르와 1년 계약을 맺었고, 다미르의 활약 여부에 따라 구단이 2년 옵션권을 갖는다. 다미르는 스페인 말라가 전지훈련 때 합류, 산둥루넝(중국), 크라스노다르(러시아)와 연습경기에서 테스트를 받고, 인상적인 탈압박과 패스를 선보인 바 있다.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에서 태어나 크로아티아 국적의 다미르는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U-17 대표, 크로아티아 U-21 대표를 거쳐 NK 자그레브, 로코모티바 자그레브, 디나모 자그레브 등 주로 크로아티아에서 활약했다. 이후 이스라엘 하포엘 텔아비브에서 임대로 뛰며 213경기에서 21골 33도움을 올렸다.

177cm, 72kg으로 큰 체격은 아니지만 양발에 능하고 돌파와 스피드, 패스에서 탁월한 재능을 보유했다. 다미르는 테스트 당시 66번을 달고 뛰며 팬들 사이에서 '육육이'라는 별명이 붙을 만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다미르는 "테스트 받을 때부터 팬들이 크게 관심을 보여줘 수원 삼성에 꼭 입단하고 싶었다"며 "팬들의 바람대로 등번호 66번을 달고 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수원 삼성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