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4 08: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종합] '효리네2' 핑클X소녀시대의 '블루레인'을 들을 줄이야

기사입력 2018.04.15 22:18 / 기사수정 2018.04.15 22:26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효리네 민박2' 이효리, 옥주현, 윤아가 핑클 '블루레인'으로 합동 무대를 꾸몄다.

15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 윤아는 비가 내리는 민박집 밖 풍경을 감상했다. 그러던 중 윤아는 " 비 오는 날엔 이게 딱이다"라며 핑클의 '블루레인'을 무반주로 부르기 시작했다.

2층에서 이 모습을 본 이효리는 같이 코러스를 넣으며 노래를 이어갔다. 그러나 고음에서 막히자 이효리는 옥주현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효리는 "윤아가 '블루레인'을 불러서 같이 부르고 있는데 난 고음이 안돼서 전화했다"라며 윤아, 옥주현과 다 함께 '블루레인'을 불렀다. 옥주현은 영상통화로 부르는 것임에도 막힘없는 고음과 바이브레이션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한 시대를 사로잡은 핑클 이효리, 옥주현과 소녀시대 윤아의 합동 공연은 비오는 민박집이었기에 가능했다. 이후에도 노래방 마이크에 빠져든 윤아는 바깥으로 나가 솔로 무대를 이어나갔다. 이효리는 "윤아가 쌓인 게 많았나보다"라며 혼자만의 시간을 존중했다.

이외에도 이날 '효리네 민박2'에서는 민박객들이 여행을 나간 후, 오랜만에 둘 만의 시간을 보낸 이효리와 이상순, 숙소에서 휴식을 하게 된 윤아의 모습이 전파를 타며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이상순은 이효리를 위해 비가 오는 날씨 속에서도 노천탕을 준비하고 파라솔까지 설치하며 '사랑꾼'임을 다시금 입증했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