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7 11: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제37회 영평상, 설경구·나문희 남녀주연상…'남한산성' 4관왕

기사입력 2017.10.26 10:42 / 기사수정 2017.10.26 11:08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한국영화평론가협회의 영화평론가협회상(영평상) 수상자가 결정됐다.

서강준, 이선빈 사회로 진행되는 본 시상식에서는 황동혁 감독의 '남한산성'이 작품상외 감독상, 촬영상, 음악상 등 4개 부문을 수상하게 됐다.

또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은 남우주연상과 여우조연상 2개 부문, '박열'은 각본상, 신인여우상 2개 부문을 수상하게 됐다.

신인감독상은 한국적 형사액션물로 호평 받은 '범죄도시'의 강윤성 감독에게 돌아갔다.

남우주연상은 올해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과 '살인자의 기억법' 두 작품에서 열연한 설경구가 선정됐으며, 여우주연상은 경합 결과 오랜 세월 연기 열정을 보여준 배우 나문희로 결정됐다.

올해 부활된 조연상의 경우, 남우조연상은 '택시운전사'의 유해진, 여우조연상은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의 전혜진이 수상하게 됐다.

신인남우상은 '청년경찰'의 박서준, 신인여우상은 '박열'의 최희서가 수상한다. 올해의 화제작이었던 '군함도'는 기술상(미술/이후경)을 수상하게 됐다.

공로영화인상은 한국영화 발전에 힘쓴 전조명 촬영감독이 수상한다. 국제영화비평가연맹 한국본부상은 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은 '옥자'의 봉준호 감독에게 돌아갔다.

4개의 기업·극장과 협의해 결정하는 독립영화지원상은 독립영화의 상영관 부족, 개봉(또는 복수개봉)의 어려움이 지속적으로 가중되는 상황에서 각별한 지원, 발굴의미를 지닌 상으로  CJ(무비꼴라쥬), 백두대간(아트하우스 모모), 엣나인(Art나인), 인디스페이스 등 총 4개 기업과 극장이 본 특별상에 동참한다.

이번에는 다큐 '불온한 당신'을 연출한 이영 감독과 극영화 '꿈의 제인'을 연출한 조현훈 감독이 공동수상하게 됐다.

역량 있는 신인평론가의 발굴, 육성을 위해 마련된 신인평론가상에는 '김기덕 작가론'을 쓴 최재훈이 최우수상으로,'한국 범-공포영화 장르영화론'을 쓴 남유랑이 우수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국영화평론가협회 회원들은 각 부문과 별도로 작품 미학성에 주목해 올해 발군의 열 작품을 '영평 10선'으로 결정한다. 매해 '영평 10선'은 영상자료원의 '한국영화 100선' 선정 때 참고 기준이 되는 중요 데이터가 되기도 한다.

한국영화평론가협회는 전체회의로 열린 24일 본심 심사회의에서 그 수상자(작)들을 선정했고, 올해로 37회를 맞는 시상식을 서강준, 이선빈 두 배우의 공동사회로 11월 9일 오후 6시 30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