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0 08: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BIFF 2017] 장동건 "아내 고소영과 연기? 어색할 것 같다" 웃음

기사입력 2017.10.13 17:42 / 기사수정 2017.10.13 17:49


[엑스포츠뉴스 부산, 김유진 기자] 배우 장동건이 아내 고소영과 함께 하는 연기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13일 오후 해운대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는 '한국영화기자협회와 함께하는 오픈토크-더 보이는 인터뷰'(이하 오픈토크)가 진행됐다.

이날 장동건은 '아내 고소영을 포함해 함께 연기해보고 싶은 여배우'를 묻는 질문에 "고소영 씨는 '연풍연가'라는 영화를 같이 찍었었는데, 지금은 같이 연기를 할 수 있을까 싶다. 굉장히 어색할 것 같다"라고 쑥스럽게 웃었다.

이어 "고소영 씨도 절대 못할 것 같다고 얘기하더라. 사실 제가 여배우들과 작업을 많이 해 본 편은 아니다. 앞으로 여배우들과 함께 연기할 기회가 있다면 작품을 해보지 않았던 여배우들과 하고 싶다"고 말해 현장에 다시 한 번 웃음을 더했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는 12일부터 21일까지 부산 영화의전당을 비롯해 5개 극장, 32개 스크린에서75개국의 298편이 상영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부산국제영화제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