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7 13:4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故최진실 아들 지플랫 "데뷔 후 동생 준희에게 용돈, '어떻게 번 거냐'고" (불후)

기사입력 2021.01.24 10:18 / 기사수정 2021.01.24 10:27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지플랫이 동생 최준희에게 용돈을 줬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지플랫(최환희)가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지플랫은 "데뷔 후 제일 기뻤던 순간이 동생 준희에게 용돈을 준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제가 성인이 되자마자 돈을 벌기 시작했다. 평소에는 용돈만 받다가 이젠 용돈을 줄 수 있으니까"라고 뿌듯해했다.

그렇다면 동생의 반응은 어땠을까. 이에 지플랫은 "동생은 되게 어이없어 했죠. 뭔데 벌써 돈을 버냐고 하더라"며 현실남매의 모습을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지플랫은 하은과 함께 풋풋한 무대를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