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6 18: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플랜에이·페이브, 통합법인 새 이름 'PLAY M' 엔터로 4월 새 출발

기사입력 2019.03.29 09:05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와 페이브 엔터테인먼트가 합병해 새 이름으로 거듭난다.

양사의 모회사인 카카오M 측은 "자사 레이블인 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이하 플랜에이)와 페이브 엔터테인먼트(이하 페이브)가 오는 4월 1일을 기점으로 통합 신설법인인 '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Play M Entertainment)'로 새로운 출발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플랜에이는 인기 걸그룹 에이핑크와 가수 허각, 보이그룹 빅톤 등이 소속되어 있다. 페이브에는 최근 SBS 경연 프로그램 '더 팬'에서 톱3 오른 임지민과 MBC '언더나인틴' 출신으로 현재 그룹 원더나인(1THE9) 멤버로 활동 중인 전도염, 정진성, 이승환 등 차세대 예비스타들이 소속돼 있다

신설 레이블의 새로운 사명으로 정해진 '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는 '즐겁게 놀다', '(음악을) 연주하다'란 사전적 의미의 영단어 '플레이(Play)'와, '음악(Music)'을 뜻하는 알파벳 '엠(M)'이 결합된 이름이다. ‘음악과 팬을 위한 놀이터(The Playground for Music and You)’라는 슬로건 아래 아티스트와 팬들이 함께 음악으로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겠다는 포부가 담겼다.

이번 합병과 관련해 카카오M 측은 "'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는 양사가 지닌 핵심 역량과 제작 시스템간의 시너지를 통해, 국내 및 글로벌 무대에서 더욱 창의적이고 막강한 경쟁력을 갖춘 레이블로 발돋움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won@xportsnews.com / 사진=플레이엠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