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2 19: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뭉뜬' 샘오취리 母 "길 가는데 아들 여자친구로 오해 받았다"

기사입력 2018.05.08 22:02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샘오취리 어머니가 아들의 여자친구로 오해받은 사연을 전했다.

8일 방송된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는 어버이날을 맞아 '비정상회담' 멤버 샘오취리, 알베르토, 기욤, 다니엘의 어머니와 함께하는 효도관광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샘오취리의 어머니는 "누가 샘이 내 남자친구냐고 물어봤었다"고 말하며 아들 샘오취리의 여자친구로 오해받았던 당시를 회상했다.

인사동으로 밥을 먹으러 간 모자는 연인 관계로 오해를 받았던 것. 샘오취리의 어머니는 아들과 연인으로 오해받을만큼 놀라운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