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21 07: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여자농구

'13년 만의 우승' 우리은행 김정은, 챔피언결정전 MVP 영예

기사입력 2018.03.21 21:09


[엑스포츠뉴스 청주, 채정연 기자] 프로 13년 만에 우승 갈증을 풀어낸 우리은행 김정은이 챔피언결정전 MVP의 주인공이 됐다.

아산 우리은행은 21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18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KB스타즈를 75-57로 꺾고 통합 6연패 금자탑을 쌓았다.

챔피언결정전의 MVP는 김정은이었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FA로 우리은행 유니폼을 입은 김정은은 올 시즌 재기에 성공함을 물론, 길었던 우승에 대한 목마름을 해소하며 겹경사를 맞았다. 앞선 1차전 14득점, 2차전 18득점에 이어 3차전에서도 알짜배기 8득점을 터뜨리며 중요한 순간 우리은행이 분위기를 탈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청주,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