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16: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개콘' 류근지, 女 방청객 따귀에 '리얼 당황'

기사입력 2017.12.03 22:16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개그맨 류근지가 방청객으로부터 따귀를 맞았다.

3일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의 '올라옵show' 코너에서는 류근지, 서태훈, 김성원 등 미남 개그맨들이 총출동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류근지는 안소미와 영화촬영을 진행하던 중 단역 반사판 역할을 하기 위해 객석에서 올라온 여자 방청객을 보고 첫눈에 반했다.

류근지는 반사판을 향해 "너 같은 여자는 처음이야. 내 마지막 사랑이 되어줘. 내 인생의 주인공은 너야"라고 했다.

감독 송영길은 결국 안소미 대신 반사판을 여자주인공으로 캐스팅했다. 류근지는 키스신을 기대했지만 송영길의 기습 대본수정으로 인해 따귀 맞는 신이 진행됐다.

반사판은 난감해 하며 류근지의 볼에 손을 대기만 했다. 송영길은 다시 하라고 했다. 반사판은 어쩔 수 없이 찰싹 소리가 날 정도로 류근지의 뺨을 때렸다. 당황한 류근지는 한참동안 뺨을 어루만졌고 송영길은 현실 웃음이 터졌다.

류근지는 따귀 투혼을 벌인 덕분인지 최종 선택 시간에 서태훈을 제치고 반사판의 선택을 받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