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3 07: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조작' 남궁민, 살벌한 '기레기' 변신…강렬 첫 등장

기사입력 2017.07.24 22:0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조작' 남궁민이 위장취재를 시작했다.

24일 첫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조작' 1회에서는 한무영(남궁민 분)이 전찬수(정만식)와 거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무영은 위장취재를 위해 전찬수에게 거래를 제안했다. 전찬수는 "넌 명심해라. 뒤져도 너 혼자 뒤지는 거고 나는 이 일에 아무 관련이 없는 거다"라며 당부했다. 

한무영은 자신을 기자가 아닌 '기레기'라고 표현했고, 전찬수는 "너 죽기 전에 나 한 번만 만나자"라며 경고했다.

결국 전찬수는 한무영의 위장취재를 도왔고, 시나리오를 짜줬다. 이후 한무영은 위장취재를 시작해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