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9 22: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티아라, 데뷔 8년만에 해체수순 "5월 계약만료, 마지막 완전체 앨범"

기사입력 2017.03.16 07:59 / 기사수정 2017.03.16 08:01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걸그룹 티아라가 해체 수순을 밟는다.

소속사 MBK 엔터테인먼트는 16일 "오는 5월로 계약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이번 컴백이 완전체로서는 마지막 앨범이 된다"고 밝혔다.

지난 2009년 데뷔한 티아라는 데뷔 9년차 장수 걸그룹으로, 그간 'Bo Peep Bo Peep', '롤리폴리', '러비더비' 등 수 많은 곡을 연달아 히트시키며 정상급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티아라는 완전체 마지막 앨범을 발표하고 국, 내외에서 남은 일정 및 공연을 소화할 예정이다. 완전체 활동 및 공연 일정은 6월 말로 끝나지만 추후 일정은 소속사와 멤버 간의 협의를 통해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티아라는 현재 개별 활동과 함께 5월 컴백 준비에 들어갔다.

won@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