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9 13: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스타트업' 배수지X김해숙, 때로는 친구처럼 엄마처럼 '훈훈 케미'

기사입력 2020.10.06 08:37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배수지와 김해숙이 훈훈한 케미스트리를 예고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은 한국의 실리콘 밸리 샌드박스에서 성공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시작(START)과 성장(UP)을 그리는 드라마다.

배수지(서달미 역), 남주혁(남도산), 김선호(한지평), 강한나(원인재)로 반짝이는 청춘 라인업을 완성한 가운데 대체불가의 연기 내공을 가진 배우 김해숙(최원덕)이 중심에 자리하면서 한층 더 깊고 풍성한 스토리가 그려질 예정이다.

김해숙이 연기하는 최원덕은 40년 전 남편과 사별 후 핫도그 장사를 하며 생계를 꾸려온 인물. 늘 손님이 끊이지 않는 비결로 맛과 착한 가격이 꼽히지만, 사실 그 속에는 항상 손님들과 눈을 맞추며 진심을 전하고 비 오는 날엔 조건 없이 우산을 빌려주는 등 오고가는 사람들을 품은 넉넉한 인심이 자리해있다.

무엇보다 서달미의 친할머니로서 든든한 힘이 되어준다. 최원덕(김해숙 분)은 역전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드는 손녀 서달미를 걱정 어린 눈빛으로 지켜보면서도 따스한 응원을 보내는 것.

이에 ‘국민 엄마’로서 온 가족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온 대배우 김해숙이 또 어떤 따스한 가족애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어루만질지 그 저력이 기대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서달미 역을 맡은 배수지 역시 “김해숙 선생님과는 첫 촬영 때부터 느낌이 너무 좋았던 것 같다. 극 중 달미는 원덕 앞에서 똥강아지가 된다. 투정도 많이 부리고 많이 의지한다. 엄마랑 떨어져 자랐고, 할머니의 손에 커서 그런지 원덕은 달미의 전부다. 촬영할 때는 정말 친구 같기도 하고, 엄마 같기도 하다. 선생님도 그렇게 느끼시는지 저한테 맛있는 과자도 선물로 주시고 조언도 해주신다”고 밝혀 벌써부터 기분 좋은 시너지가 전해진다.

이처럼 사랑스러운 청춘 배수지와 클래스가 다른 대배우 김해숙의 호흡은 오는 17일 오후 9시에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에서 확인할 수 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