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31 16: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해외 원정 도박 및 성매매 알선 혐의’ 승리, 오늘 입대[엑's HD포토]

기사입력 2020.03.09 14:10 / 기사수정 2020.03.09 14:14



[엑스포츠뉴스 철원, 윤다희 기자] 해외 원정 도박 및 성매매 알선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가 9일 오후 강원도 철원 육군 6사단 청성신병교육대를 통해 입소한다.

가수 승리가 걸어오고 있다.

승리는 지난해 1월부터 논란이 됐던 ‘버닝썬 게이트’의 중심으로 지목받았다. 결국 빅뱅에서 탈퇴 후 원정도박 혐의까지 드러났고, 지난 1월 서울중앙지검은 승리를 상습도박·외국환 거래법 위반·성매매 처벌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했다. 승리는 지난해 5월과 지난 1월 두 차례 구속 갈림길에 섰으나 법원이 두 번 모두 영장을 기각하며 불구속 상태로 조사를 받아왔다.  

승리는 지난해 3월로 예정됐던 군 입대를 한차례 연기하고 경찰 조사를 받아왔다. 그러나 더이상 입영연기를 신청하지 않고 입대를 결정했다. 입대를 하게 되면서 남은 재판은 관련법에 따라 군사법원으로 이관된다. 5주의 기초군사훈련 후 육군 현역병으로 복무한다. 

ydh@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