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19 23: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더 로맨스' 강한나X정제원, 설레는 첫 만남 "두려움보단 기대가 커"

기사입력 2020.02.13 18:39 / 기사수정 2020.02.13 18:48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더 로맨스' 배우 강한나, 정제원이 함께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13일 첫 방송된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우리, 사랑을 쓸까요?, 더 로맨스'(이하 '더 로맨스')는 배우 김지석, 유인영, 강한나, 정제원이 직접 웹드라마 시나리오 집필에 나섰다.

강한나는 "저는 사실 글을 쓴다는 거에 대한 부담감이 있었다. '내가 글을 쓸 수 있을까?'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이 있었다. 또 '어떤 분이랑 하게 될까?'라는 불안도 있었다. 근데 기대되는 게 더 큰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제원은 "처음에는 예능이라고만 들어서 긍정적으로 생가 시나리오 작업을 하고 그게 실제로 웹드라마로 제작된다고 하니까 '재밌겠다. 해봐도 되겠다'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도전 소감을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 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