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4 07: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의사요한' 김영훈, 지성에 손석기 조심하라고 경고…이세영 감시

기사입력 2019.08.16 22:1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의사요한' 김영훈이 지성에게 손석기를 조심하라고 조언했다.

16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의사요한' 9회에서는 채은정(신동미 분)이 강시영(이세영)까지 감시하기 시작했다. 

이날 강이문(엄효섭)은 유비저균을 발견한 차요한을 내세워 병원을 홍보하려 했지만, 차요한은 강이문의 뜻대로 하지 않았다. 채은정과 관련 있는 기자는 집요하게 차요한의 안락사를 언급했고, 그때 법무팀 변호사 한명오(김영훈)가 막아서며 차요한을 데려갔다.

차요한이 "이렇게 도망치듯 빠져나갈 일이야?"라고 하자 한명오는 "거기서 답할 것도 아니잖아"라고 밝혔다. 한명오는 "낮에 손석기(이규형) 검사가 왔다. 이번엔 민 과장(김혜은)을 찾아갔다. '안락사 전력 있는 스승에게 영향받은 제자가 아버지를 존엄사하려 한다.' 얼마든지 설계 가능한 시나리오다"라고 경고했다.

한명오는 차요한에게 "다들 조심해야할 시기라는 거 잊지 마"라고 조언했다. 이후 한명오는 전 보건복지부장관에게 강시영과 차요한이 각별한 사이라고 말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