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23 10: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로버트 할리도 마약으로 체포…'라디오스타'·'얼마예요' 난감 [종합]

기사입력 2019.04.09 00:49 / 기사수정 2019.04.09 01:34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활발하게 방송 활동 중이던 로버트 할리(하일)가 마약 혐의로 체포되면서 그가 녹화를 마친 애먼 프로들만 피해를 보게 생겼다.
 
8일 경기남부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따르면 로버트 할리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이날 오후 체포됐다. 

로버트 할리는 최근 자신의 자택에서 인터넷으로 구매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그는 경찰에서 자신의 혐의를 일부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남 클럽 버닝썬 논란 이후 황하나 등 유명인들의 마약 관련 혐의가 도마에 오른 가운데 로버트 할리의 체포는 많은 충격을 준 것으로 보인다. 로버트 할리는 귀화 방송인으로 오랜 시간 구수한 사투리를 사용하며 사랑받아왔다. '한 뚝배기 하실래예' 등 유행어는 물론이고 활발하게 다수의 방송에 출연하며 인기를 끌었다. 유쾌하고 친근한 이미지를 쌓아온 로버트 할리의 마약 소식은 대중에게는 놀라움 그 자체였다. 

방송가에도 비상이 걸렸다. 당장 체포 되던 날 방송된 TV조선 '얼마예요?'에 아내 명현숙과 함께 출연했고, 예고를 통해 이미 녹화분에 그의 모습이 담겨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얼마예요?'는 일주일의 시간을 벌었지만 당장 오는 10일 방송인 MBC '라디오스타'가 문제다. 여에스더, MC 딩동, 엑소 첸과 함께 게스트로 녹화를 마쳤다. 일찌감치 예고편이 공개된 바 있으나 방송을 하루 앞두고 편집에 비상이 걸렸다. 

'라디오스타' 측도 기민하게 움직이는 모습이다. 포털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던 '라디오스타' 예고편 제공을 중단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다. 그의 체포 소식이 저녁 늦게 전해진 만큼, '라디오스타' 측도 추후 입장을 정리해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갑작스런 로버트 할리의 마약 소식에 일부 누리꾼들은 '배신감'이라고 언급할 정도로 안타까움과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로버트 할리가 필로폰 투약 등 일부 자신의 혐의를 인정한 가운데 구속 여부 등도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