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1 14:07
연예

"최선 다했지만"…서유리, 최병길 PD와 '이혼조정 중' [전문]

기사입력 2024.03.31 13:30 / 기사수정 2024.03.31 13:3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이혼을 발표했다.

서유리는 31일 자신의 계정에 "이혼 조정 협의 중"이라며 "좁히지 못한 차이로 조정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앞으로 각자의 길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감사하고, 피로감을 드려 죄송하다"고도 덧붙였다.

앞서 서유리는 30일 로나땅 채널을 통해 '드릴 말씀이 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서유리는 "축하해달라"며 "제가 솔로가 된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이혼 조정 중이다. 너무 행복하다. 나는 너무 좋고 이 순간을 기다려왔다"고 시원하게 밝혔다.

그는 현재 용인에 전원주택도 짓고 있다며 "저 혼자 열심히 살아갈 조촐한 로나궁을 짓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제 합법적인 싱글이 돼서 소개팅도 하고"라며 "여자로서 자존감이 너무 떨어졌었다"고 토로했다.

한편, 서유리는 지난 2019년 최병길 PD와 결혼했다. 이후 서유리는 로나유니버스를 설립하고 버츄얼 걸그룹 멤버인 로나로 활동했지만, 회사 측과 지분 문제로 갈등을 겪었다. 서유리는 지분이 하나도 없다고 호소했고, 최병길 PD는 지분 구조가 바뀌는 과정에서 오해가 생겼다고 해명하기도. 결국 두 사람이 자진 동반 퇴진하는 일을 겪기도 했다.

이하 서유리 글 전문

좋지 못한 소식 전해드려 죄송합니다. 기사로 접하셨겠지만 이혼 조정 협의 중입니다. 

최선을 다해보았지만 좁히지 못한 차이로 인해 조정을 선택하였습니다. 

깊은 생각 끝에 내린 결론이니만큼 앞으로 각자의 길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 보여그리겠습니다. 

감사하고, 또한 피로감을 드려 죄송합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