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1 13:56
연예

하하, 子 소울 근황 공개 "초등학교 입학해…벌써 8살" (런닝맨)

기사입력 2024.03.17 18:53 / 기사수정 2024.03.17 18:53



(엑스포츠뉴스 박세현 기자) 하하가 둘째 아들 소울의 근황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노포를 접수하는 런닝노포마불 레이스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미션 장소로 이동하며 초등학교 입학식 현장을 지나쳤다. 

초등학교를 지나치자 하하는 "오늘 우리 소울이 입학하는 날이다. 미쳤다"라며 빠른 세월에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소울이가 너무 좋아한다. '나 이제 8살 된 거야?' 하며 좋아하더라"라고 말했다. 



유재석도 첫째 아들 지호를 언급했다. 

유재석은 "지호도 오늘 개학해서 학교에 갔다. 반 배정을 받는다더라"라고 말했다. 

책가방을 들고 있는 학생들을 본 유재석은 "내가 우리 아이가 있으니까 이제야 알 것 같다. 학생들이 오늘 교과서를 받아 지금 책가방을 들고 있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종국은 "난 학생 때 우리 아버지가 달력으로 교과서 커버를 만들어줬었다"라고 추억을 회상했다. 

유재석은 "공부 잘하는 친구들은 책 표지 신경 안 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런닝맨

박세현 기자 shinesh8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