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9 07:58
연예

기안84 "여의도 작업실, 싸게 산 거 아니라고?" 충격 (나혼자산다)

기사입력 2024.03.07 11:31 / 기사수정 2024.03.07 11:31



(엑스포츠뉴스 김수아 기자) 만화가 겸 방송인 기안84가 여의도 작업실 시세에 난감함을 드러낸다.

8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여의도 나들이를 나선 전현무와 기안84의 모습이 공개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공허한 눈빛으로 허공을 응시하고 있는 기안84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지난주 여의도 새 작업실을 공개한 기안84가 작업실 근처에 집을 얻고 싶다는 마음을 드러내 전현무와 함께 가까운 부동산을 찾은 것.

그곳에서 기안84는 청천벽력 같은 이야기를 듣는다. 새 작업실을 싸게 얻었다고 밝혔던 기안84와 다르게 부동산 사장님은 "그렇게 싸게 사신 건 아니에요"라고 말한 것.

이에 전현무는 웃음을 참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기안84는 부동산 사장님이 말을 이어갈수록 난감함을 감추지 못해 어떤 이야기를 들은 것인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전현무와 기안84는 MBC의 역사가 깃든 오래된 사진관을 찾는다. 사진관 벽을 빼곡히 메운 유명 스타들의 사진 구경에 시간 가는 줄 모른다고.



특히 수많은 사진 속에서 김광규, 박나래, 이장우 등 반가운 무지개 회원들의 과거 사진을 발견하고 폭소한다.

전현무와 기안84는 레트로 느낌이 나는 배경 앞에서 '현기 형제'의 가족 사진을 촬영한다. 사진사의 주문으로 10년 만에 어깨동무 포즈를 취한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

영화 '태양은 없다' 속 이정재, 정우성 느낌을 기대하는 전현무와 기안84. 그러나 어색함 가득한 현실 형제 바이브가 웃음을 안긴다.

액자를 만들기 위해 사진을 고르던 전현무와 기안84는 천만 관객을 부를 포스터 스타일의 컷을 발견하기도 해 두 사람의 가족 사진이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불러일으킨다.

기안84의 새 작업실 시세의 진실은 오는 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김수아 기자 sakim424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