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5 08:43
연예

'이상형' 손석구·장도연, 드디어 만남 성사 "나 너 좋아하냐" [엑's 이슈]

기사입력 2024.02.27 19:22 / 기사수정 2024.02.27 19:22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장도연과 손석구의 만남이 '살롱드립2'에서 이루어진다.

27일 유튜브 채널 'TEO 테오'에는 '두 분 잘생긴 거 축하드려요'라는 제목의 '살롱드립2' 30화가 공개됐다.

이날 영상 말미에는 손석구가 다음화 게스트로 출연을 예고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손석구는 "나 너 좋아하냐?"라는 멘트를 날려 두 사람의 핑크빛 무드가 완성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앞서 손석구는 한 프로그램에서 이상형으로 "밝은 사람이 좋다"며 "장도연 선배님이 좋다. 되게 웃기시다. 되게 웃기고 밝고"라고 장도연을 언급했다.



손석구의 발언은 화제가 됐고, 장도연이 출연한 프로그램에 자주 언급됐다. 장도연이 MC를 맡고 있는 '살롱드립' 게스트로 나온 '여고추리반' 멤버들은 손석구를 게스트로 출연시켜달라며 장도연에게 "염문설의 중심 아닌가"라고 이야기했다.

장도연은 "그분이 나오고 싶다면"이라고 답하면서도 "아무것도 없다. 뭐라도 있었으면 싶다"라고 답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범죄도시4'의 제작자인 장원석 역시 '살롱드립'에 출연해 게스트로 손석구를 추천하겠다고 이야기했다. 장도연은 "나는 이제 이야기를 안 할 것이다. 고소당할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살롱드립2'에 출연한 김희애 역시 인상깊은 후배 배우로 손석구를 언급했다. 김희애는 "장도연 씨 보니까 갑자기 손석구 씨가 소환돼서 미안하다"라며 "손석구 씨가 장도연 씨 좋아한다고 해서 '장도연 씨가 엄청 매력 있구나' 생각했다"고 고백했다.

그러자 장도연은 "그분은 그 말을 뱉고 얼마나 후회하셨을까? 내가 어디 갈 때마다 다 써먹어가지고"라고 덧붙였다. 

드디어 성사된 두 사람의 만남에 누리꾼들은 "드디어", "화면 뽀샤시 효과 미쳤다", "내가 다 설렌다", "꼭 봐야지"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사진=유튜브 채널 '테오', TV조선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