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9 02:37
연예

김영옥 "임영웅 OST 삽입, '대박' 탄성…악조건 받아줘 감사" (소풍)

기사입력 2024.01.23 16:38 / 기사수정 2024.01.23 16:38

이슬 기자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배우 김영옥이 임영웅과 협업 소감을 전했다.

영화 '소풍'(감독 김용균)의 언론시사회가 23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김용균 감독을 비롯해 배우 나문희, 김영옥, 류승수가 참석했다.

'소풍'에는 임영웅의 '모래알갱이'가 삽입됐다. 임영웅의 노래가 영화에 등장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임영웅은 OST 사용료 전액을 기부하기로 결정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임영웅의 팬으로 알려진 김영옥은 "잔잔하고 좋았다"라며 '모래알갱이'를 처음 들은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음악감독이 삽입되면 좋겠다고 생각을 했나 보다"라며 제작진이 임영웅 측에 연락해 협업이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김영옥은 "(임영웅이) 악조건에서 오케이를 한 거다. 그 친구가 어디 가서 행사를 해도 어마어마한 개런티를 받을 텐데, 영화 입장에서는 너무 감사하고 고마운 일"이라며 감사 인사를 건넸다.

이어 김영옥은 임영웅과 협업 소식을 처음 듣고 "대박이라고 탄성을 질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소풍'은 절친이자 사돈 지간인 두 친구가 60년 만에 함께 고향 남해로 여행을 떠나며 16살의 추억을 다시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2월 7일 개봉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