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9 04:20
연예

주현영 "SNL 이미지 오래갈 것…숨고 싶을 때도 있었다" [인터뷰 종합]

기사입력 2024.01.09 19:50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열녀박씨 계약결혼뎐' 주현영이 

9일 오전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카페더스페이스에서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이하 '열녀박씨')에 출연한 주현영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열녀박씨 계약결혼뎐'는 죽음을 뛰어넘어 2023년 대한민국에 당도한 19세기 욕망 유교걸 박연우(이세영 분)와 21세기 무감정 끝판왕 강태하(배인혁)의 금쪽같은 계약결혼 스토리를 그린다. 주현영은 극 중 박연우와 함께 조선시대에서 21세기로 당도한 사월 역을 맡았다.

그는 처음에 대본을 봤을 때 스스로 사월이라고 생각했다고. 그는 "입에 착착 붙더라.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동그라미와 비슷하게 친구를 사랑하고 돌보고 하는 부분들이 공감이 잘 됐다. 싱크로율이 안 맞는 부분은 연애경험이 엄청 많아서 연애 조언을 기깔나게 잘해주는 친군데, 저는 제 코가 석 자라 그런 부분은 연기하면서 대리만족 할 수 있어 재밌던 것 같다"며 웃었다.

'열녀박씨'를 통해 퓨전 사극에 처음 도전하는 그는 "퓨전사극이라 더 신경 쓰기보다는 어떻게 사월을 소화할 수 있을까 고민했다. 세영 선배가 경험이 많으니 도움을 받아야겠다고 생각 했고, 사월이 '조선판MZ'라고 해서 너무 시대상을 거스르거나 왜곡시키면 안되겠다는 고민했다"고 설명했다.



SNL에서 활약하며 주기자 등으로 강한 이미지가 박힌 그는 탄탄히 연기경력도 쌓아가며 '예능인 주현영이 안보였다'는 평을 받기도 했다.

주현영은 그에 대해 "운이 좋게 잘 이입할 수 있고, 공감을 잘할 수 있는 캐릭터를 만나 재밌게 연기할 수 있었던 것 같다"라면서도 "SNL의 이미지가 더 오래갈 거라고 생각한다. 저의 이미지 때문에 캐스팅해 주신 분들께 피해가 가면 안되니 최대한 열심히 해야 한다. 앞으로 몇십 년이 남았으니, 보여드릴게 많이 남았다"고 말했다.

그 결과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을 통해 신인상을 수상하는 쾌거도 얻게 됐다. 그는 "(수상을) 예상했다"라고 자신감 있게 답하면서도 쑥쓰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면서 "받고 싶다고 생각했던 것 같다. 실수할까 봐 걱정하기도 했지만 너무나도 완벽한 팀 안에서 재밌게 연기를 했기 때문에 잘했다 칭찬해 주시고 격려해 주셨으면 했다"고 설명했다.

예능, 연기 모두 신인상을 거머쥔 데에 "넘칠 정도로 감사하다"며 "앞으로의 노선을 정하고 싶지는 않다. 최종 꿈이 코미디 작품을 만들거나 연출하거나 시나리오를 써보는 것이다. 다양한 작품들을 해보면서 불러주는 곳이 있다면 최대한 경험을 많이 쌓아야겠다고 생각했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하지만 쉼 없이 달려온 만큼 힘든 점도 있었을 터. 그는 "재작년과 작년에 체력적으로 바닥을 찍었다"라며 "영양주사를 맞고 버티는 게 비정상인 것 같더라. 행복하게 주어진 일을 하고 있는데, 뒤에서 힘들고 괴로워하는 게 아이러니하게 느껴졌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체력적으로 약해지다보니 연기를 해도 기대에 충족시키지 못한다는 느낌에 현장에서 멘붕이 오기도 하고 무서워서 숨고 싶을 때도 있었다. 그런 시간이 계속되다가 자연스럽게 사라지더라"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 직업을 장기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체력적으로 뒷받침 되어야겠다 싶어 운동량을 늘리고 입맛이 없어도 최대한 먹으려고 했다. 원래는 쉴 때 집안에만 있는 편인데 나가서 야외 활동도 많이 하려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후 주현영은 티빙 '크라임씬 리턴즈'를 통해 예능인의 모습을, 영화 '두시의 데이트'(감독 이상근)을 통해 스크린에서의 활약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는 '크라임씬 리턴즈' 캐스팅에 대해 "부담이 컸다"며 "장진 감독님도 계시는데, SNL 초반을 함께했던 분이라 더 긴장이 됐다. 추리 부분에서는 큰 활약을 기대할 수 없을지도 모르지만 그 안의 캐릭터를 연기하는 건 누구보다 즐겼다"고 언급했다.

또한 "'두시의 데이트'가 빨리 개봉했으면 좋겠다"며 "새로운 인물을 하게 돼서 찍으면서 어려움을 느꼈지만 스크린에서의 제 모습이 어떨지 궁금하다"라며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주현영이 활약한 '열녀박씨 결혼계약뎐'은 지난 6일 종영했다. 

사진=AIMC, MBC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