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1 13:46
연예

'51세 싱글' 장서희 "외모 안 봐...결혼 마음대로 안 돼" (옥문아들)

기사입력 2023.11.01 15:5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6년 만에 돌아온 ‘원조 빌런퀸’ 장서희가 출연해 이상형을 밝힌다.

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하는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화제의 드라마 ‘인어 아가씨’, ‘아내의 유혹’에서 통쾌한 악역 연기로 사랑받은 ‘희대의 악녀’ 장서희가 출연한다.

이날 장서희는 최근 혼자 살게 된 지 3년 정도 됐다며 독립 라이프에 대해 공개했다.

장서희는 ”처음 독립했을 땐 잠잘 때 빼고는 부모님 댁에 왔다 갔다 하다 보니, 다시 부모님과 같이 살다가 혼자 사는 과정을 여러 번 겪었다. 그러다 부모님께서 이제는 그만 좀 나가라고 하셔서 다시 독립하게 된 지 3년 정도 됐다“라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부모님이 은근히 결혼하라고 잔소리하시는 게 아니냐며 공감했다.

이어 장서희는 자신의 이상형과 결혼관에 대해 고백했는데, ”결혼 생각은 늘 있지만, 마음대로 안 된다. 불교 신자이지만 크리스마스가 되면 가장 외로움을 느끼는 것 같다“라는 귀여운 속내와 함께 솔직한 마음을 털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형에 대해서는 ”이성을 볼 때 외모는 보지 않는다. 외모를 보고 만나면 인물값을 하기 때문에 고생길이더라“라는 폭탄선언으로 현실적인 조언을 던져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장서희는 ‘트로트 황제’ 나훈아와의 오랜 인연을 공개했다.

그는 ”아역 시절 ‘3일낮 3일밤’이라는 영화에 나훈아 선배님의 딸 역할로 출연했다. 그때의 인연으로 나훈아 선배님 콘서트에 게스트로 초대받아 듀엣 무대를 한 적도 있다“라고 밝혔다.

평소 게스트를 세우지 않기로 유명한 나훈아의 콘서트에 최초로 무대에 함께 섰다는 사실에 이찬원은 물론 MC들까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그는 당시 나훈아 선배님께 연락처를 물어봤지만 알려주시지 않아 거절당했다며, ”선배님 이찬원 씨와 같이 또 불러주세요“라고 나훈아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고 공개적으로 알렸다. 트롯 프린스 이찬원과 함께 나훈아 콘서트에 게스트 욕심을 귀엽게 내비쳐 웃음을 자아냈다.

‘원조 빌런퀸’ 장서희가 밝힌 이상형∙결혼관과 ‘트로트 황제’ 나훈아와의 특별한 인연은 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하는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KBS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