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9 18:31
연예

'미스터트롯2' 김용필, '낭만에 대하여' 무대로 예심 3위 등극…남다른 존재감

기사입력 2023.01.08 08:13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프리랜서 아나운서 김용필이 '미스터트롯2'에 출연했다.

지난 5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이하 '미스터트롯2')에서는 직장부B조 참가자로 프리랜서 아나운서 김용필이 출연했다.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활약 중인 김용필은 "프리랜서 앵커로 있다 보니 일은 일대로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개인적으로는 시즌 1 때 주변에서 접수해보라고 했는데 차마 못 해서 아쉬움이 컸다. 시즌2 하신다는 말씀을 듣고 후회할 것 같아서 지원했다"라고 전했다.

이에 김성주는 "앵커석에서 내려오라는 얘기 나오면 어떻게 하나"라고 걱정했고, 김용필은 "방송 20년 동안 원 없이 했고, 노래에 대한 미련이 컸기 때문에 이 자리에 서게 됐다"라고 답했다.



이후 김용필은 최백호의 '낭만에 대하여'를 선곡했고 진한 감성을 전하며 올하트를 받았다.

진성은 "나도 모르게 기립해서 박수를 칠 정도다. 얼굴도 잘 생기고, 키도 크고 톤도 예쁘다. 섣불리 말씀드리는 것 같은데 거의 TOP10 안에 들 수 있는 실력이다"라고 평했다.

장윤정은 "애매한 재능이 사람을 망치기도 한다. 처음에 기타 소리 나올 때부터 이미 집중이 됐다. 서 있는 자세가 이미 베테랑 가수 같았다. 그게 쉬운 일이 아니다. 첫 소절부터 노래로 태클을 걸 이야기가 전혀 없었고, 활동 가수 중에 비슷한 사람이 전혀 없다. 한 단어로 독보적이다"라고 극찬했다.

이후 "사직서를 쓰셔야 될 것 같다. 사표 내는 아나운서를 별로 안 좋아하는데"라고 입담을 자랑했다.

모든 참가자들의 무대가 종료된 이후, 김용필은 '미스터트롯2' 마스터 예심 3위인 미(美)에 오르는 성과를 거두었다.

김용필은 올해 49세로 MBN 경제 방송 진행 등 다양한 활동을 해왔다. 그는 '소비자의 눈 블랙박스' '지금 해결해 드립니다' 'MBC 파워 매거진' '생방송 오늘 아침' '아주 특별한 아침' 등의 프로그램에 출연한 바 있다.

사진 = TV조선 '미스터트롯'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