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8 04:16
연예

열애 중 이다희♥최시원vs출연자와 원나잇 조수향, 폭로자 누굴까 (얼죽연)[종합]

기사입력 2022.11.25 10:42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진짜 연인이 된 이다희와 최시원의 앞날에 또 다시 짙은 먹구름이 드리워졌다.

지난 24일 방송된 ENA 수목드라마 '얼어죽을 연애따위'(이하 '얼죽연') 14회에서는 이다희와 최시원이 “사랑해”라는 고백을 나누며 진짜 연인이 됐지만, 뜻밖의 스캔들에 휘말리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폭발시켰다.

먼저 지난 방송,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던 ‘추락 사태’ 전말이 밝혀졌다. ‘사랑의 왕국’ 최종 선택의 시간, 황장군(강서준)과 이훈희(이철우)는 금수미(이유진)를, 김준호(서준)는 박지완(손화령)을, 존장(박연우)은 장태미(김지수)를 택하는 예상대로의 결과가 이어졌다. 박재훈(최시원) 역시 약속한대로 한지연(이주연)을 택했지만, 한지연은 “우리의 인연은 여기까지”라며 박재훈이 건넨 케이크를 얼굴에 뭉개는 반전 선택으로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그런데 이때, 사라졌던 안소연(문예원)이 갑자기 나타나 잔뜩 취한 상태로 “최종 선택을 하겠다”고 외쳤던 것. 구여름은 베란다에 매달린 안소연에게 다가가 차분하게 설득을 하고 끌어내리려 했지만 중심을 잃고 추락했고, ‘사랑의 왕국’은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되고 말았다. 이때 순간 강채리(조수향)가 의중을 알 수 없는 표정으로 “이제 모두 집으로 돌아가도 좋다”는 말과 함께 촬영 종료를 알려 의문을 드리웠다.



얼마 뒤, 구여름은 무사히 의식을 되찾았고, 박재훈이 정성스럽게 꾸며놓은 집으로 돌아왔다. 구여름은 박재훈과 오랜만에 편안한 시간을 함께하며 “떨어지면서 딱 한 가지 생각이 들었다”고 운을 뗐고, “너한테 대답을 못했다는 생각. 사랑해”라고 고백했다. 이에 박재훈이 “내가 더 많이 사랑해”라고 답하며, 20년을 돌고 돌아 진짜 연인이 된 모습으로 환호를 불러일으켰다.

그런 가운데 ‘사랑의 왕국’ 출연자와 제작진이 은밀한 스킨십을 나눴다는 기사가 나와 방송국을 또다시 발칵 뒤집었다. 마진국(이석준)은 구여름과 강채리에게 “출연진 중 제보자가 있다는데”라며 문책했고, 구여름은 강채리에게 “나인 것 같다”고 고개를 떨궜다.

하지만 강채리는 최종 선택 전날, 황장군의 방에 찾아가 “나랑 잘래요?”라는 충격적인 제안을 건넨 후 밤을 함께 보냈던 상태. 그리고 누군가 구여름과 박재훈이 늦은 저녁, 집으로 함께 들어서는 장면을 몰래 촬영하는 엔딩이 담겨 궁금증을 높였다. 어렵사리 진짜 연인이 됐지만 여전히 해결할 문제가 많은 구여름-박재훈 커플과 숨겨진 가정사가 밝혀진 후 계속해서 자기 파괴적 행보를 걷고 있는 강채리까지, 모두가 원하는 해피엔딩을 맺을 수 있을지 긴장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한편 ENA 수목드라마 ‘얼죽연’ 15회는 오는 30일(수) 오후 9시에 방송되며, ENA DRAMA 채널과 지니TV, seezn(시즌)을 통해서도 공개된다. ENA 채널 번호는 Genie tv(KT) 1번, 스카이라이프(skylife) 1번, HCN 996번, Btv(SKB) 40번, U+TV(LG) 72번, LG헬로비전 45번, 딜라이브 58번, CMB 71번, Btv 알뜰 57번이다.

사진 = ENA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