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9-25 14:53
연예

안정환 뼈 때린 정형돈 "4강까지 징크스 넘지 못해" (동네당구)

기사입력 2022.09.23 12:01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동네 당구' 정형돈이 안정환에게 팩폭을 선사한다.

23일 방송되는 SPOTV2, STATV '동네 당구'에는 우여곡절 끝에 4강에 오른 안정환, 정형돈 팀과 이미래, 김용만 팀이 결승 진출권을 걸고 대결을 펼친다.

지난 출연 당시 절친 김세연 선수를 상대로 승리를 거둔 이미래는 “개인 투어 승리보다 짜릿했다”며 소감을 밝히기도 한다.

‘동네당구 최하위’ 김용만에게 새로운 별명이 생긴다. 정형돈이 그동안 김용만과 함께 짝을 이뤘던 스롱 피아비, 조재호 등 당구 스타들의 패배 소식을 전하자 이미래는 난감한 표정을 감추지 못한다.

하지만 이내 “김용만의 징크스를 깨보겠다”며 승리에 대한 의지를 다진다. 이때 안정환은 김용만이 모든 프로 선수들을 끌어내린다며 ‘끌어만용’이라는 재치 넘치는 별명을 지어 녹화장을 빵 터지게 한다.

본격적인 대결에서 여전히 부진한 경기력을 선보인 김용만은 “당구계에서 퇴출당할 것 같다”며 근심 가득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다.



한편, 정형돈이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던 안정환에게 뼈를 때리는 멘트를 날려 눈길을 끈다. 대결에 앞서 안정환은 “오늘 웃음기 빼고 친다”고 선언해 전직 국가대표 출신다운 승부욕을 뽐낸다. 역시나 경기 초반 안정환과 정형돈 팀이 앞서 나가지만 이는 오래가지 못한다.

이미래의 신들린 스트로크와 득점 행진에 김용만의 극적인 뱅크샷까지 더해져 결국 이미래, 김용만 팀이 승리한다. 믿을 수 없는 결과에 정형돈은 안정환을 향해 "역시나 안정환은 4강 징크스를 넘지 못했다"며 팩트 폭행에 나섰고, 김용만과 김성주 역시 “안정환은 4강까지”라며 에이스 몰이에 동참한다.

‘동네당구’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SPOTV2에서,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STATV 채널에서 시청할 수 있다. STATV는 KT 올레tv 135번, LG U+tv 99번, 스카이라이프 148번에서 만날 수 있으며 이외 플랫폼의 채널 정보 및 재방송 일정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진=STATV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