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4 16:45
연예

장윤정·붐, '미스터트롯2' 마스터 재출격…제2의 임영웅 찾는다

기사입력 2022.09.21 16:44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장윤정과 붐이 마스터로 다시 의기투합한다. 

TV조선 ‘미스터트롯2’는 지난 9월 1일부터 2차 참가자 모집을 시작했다. 전국 곳곳에서 ‘제2의 임영웅’을 꿈꾸는 1050 남성들이 대거 몰리며 대한민국이 들썩이는 가운데, 20일 트롯 여제 장윤정과 흥부자 붐이 마스터로 다시 합류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장윤정과 붐은 TV조선의 트롯 오디션과 계속 함께 한 대표 마스터들이다. 트로트계의 보석 송가인, 트로트 히어로 임영웅, 신이 내린 목소리 양지은과 같은 굵직한 트롯스타들을 발굴해내며 '스타 감별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때로는 날카로운 심사평을, 때로는 가요계 선배로서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으며 참가자들과 함께 울고 웃었던 장윤정은 "트롯을 사랑하는 분들을 위해 등대처럼 같은 자리에서 후배들을 안내하고 만나고 싶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또한, 넘치는 흥으로 밝고 유쾌하게 분위기를 주도할 뿐 아니라 예리하고 정확한 분석도 놓치지 않았던 붐은 "매 시즌마다 출연자들이 흘리는 땀방울과 열정은 늘 감동이었다. 감히 그 노력을 평가할 순 없지만 공감하고 응원하는 마음으로 함께 하겠다"고 새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렇듯 매 시즌 심사의 중심을 이뤘던 장윤정과 붐이 이번 시즌 역시 합류하면서, ‘미스터트롯2’는 흥행신화를 이어갈 것을 예고하고 있다. 명실상부한 '심사 타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하며 참가자들의 가능성을 200% 이끌어냈던 이들이 따뜻하고도 날카로운 심사로 또 한 번 대한민국을 뒤흔들 ‘트롯스타’를 탄생시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미스터트롯2’는 9월 말까지 참가자 모집을 진행할 예정이며, 올 겨울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 = TV조선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