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6 19:36
연예

성유빈·원지안·조현철 '유쾌한 왕따' 캐스팅 확정…크랭크인

기사입력 2022.08.05 18:40 / 기사수정 2022.08.05 22:2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10부작 시리즈 '유쾌한 왕따'(감독 민용근)가 배우 성유빈, 원지안, 조현철 등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 21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

'유쾌한 왕따'는 갑작스러운 대지진으로 학교에 고립된 학생들의 본성이 드러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로 김숭늉 작가의 웹툰 '유쾌한 왕따 1부'를 기반으로 재난 상황 속 학교에 고립된 학생들의 상황을 그린 재난, 스릴러, 학원물이다.

영화 '마녀2', '장르만 로맨스', '살아남은 아이' 등 굵직한 작품들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미스터 션샤인' 등에 출연하며 방송과 영화를 넘나드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성유빈이 동현 역을 맡았다. 

여기에 넷플릭스 시리즈 'D.P.'를 통해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소년비행' 시리즈에서 보여준 탄탄한 연기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장르의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원지안이 수현을 연기한다. 

아울러 넷플릭스 시리즈 'D.P.'에서 선과 악을 오가는 양면적인 인물인 조석봉 일병 역으로 2022년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남자 조연상을 수상한 조현철이 영균으로 성유빈, 원지안과 호흡을 맞춰 기대를 모은다.

배우들의 조화로운 연기 시너지가 기대되는 '유쾌한 왕따'는 영화 '혜화, 동'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고 '소울메이트' 개봉을 앞둔 민용근 감독의 첫 시리즈물이다.

웹툰 'D.P 개의 날'를 집필한 김보통 작가가 각본에 참여하고, 시리즈 'D.P.', '지옥' 등 글로벌 히트작을 제작해온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롯데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을 맡았다. 

원작의 탄탄한 스토리와  클라이맥스 스튜디오 그리고 종합 콘텐츠 기업의 면모를 구축한 롯데엔터테인먼트가 의기투합해 선보이는 작품인 만큼 관객들의 기대를 불러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 = 롯데컬처웍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