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3 00:33
스포츠

'음주운전 사고' DB 배강률, 은퇴 결정 "실망 안겨드려 죄송" [공식발표]

기사입력 2022.06.28 16:58 / 기사수정 2022.06.28 17:01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음주운전 사고로 KBL 징계를 받은 원주 DB 프로미의 배강률이 은퇴를 결정했다.

DB 구단은 28일 "지난 25일 음주운전 사고로 경찰조사를 받고 있는 배강률이 KBL 징계 결정 직후 구단에 은퇴 의사를 밝혀왔다"고 전했다.

구단에 따르면 배강률은 "프로선수로서 물의를 일으켜 농구팬 분들과 관계자 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정말 죄송하다"며 "본인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KBL의 제재와 봉사활동 등의 조치를 성실히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KBL은 KBL센터에서 제27기 제5차 재정위원회를 개최, 지난 25일 전주 인근 도로에서 음주운전 사고를 낸 배강률에게 54경기 출전정지와 사회봉사 120시간, 제재금 1000만원의 징계를 내렸다.

한편 원주 DB는 "다시 한번 팬 여러분들께 사과를 드리며 책임을 통감하고 재발방지에 만전을 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KBL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