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28 07: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프로듀싱팀 얼라이븐, 오늘(23일) 첫 미니 발매…루이·강혜연 등 지원사격

기사입력 2022.06.23 09:16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프로듀싱팀 얼라이븐(Aliven)과 시티팝 장인들이 만났다.

얼라이븐 첫 번째 미니 앨범 '포겟 유(Forget You)'가 23일 낮 12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이번 첫 미니 앨범은 타이틀곡 '이별을 지워야만 해'를 비롯해  인트로곡 '이 별에서의 이별', '이게 사랑인가 싶어', '기억은 사랑보다 짙다', '시간을 건너', '바보같은 말' 등이 수록되어 있다. 

타이틀곡 '이별을 지워야만 해'는 '시티팝 요정'이라 불리는 여성 듀오 레인보우노트와 힙합 듀오 긱스(Geeks)의 루이가 가창자로 참여했다. 이밖에 강혜연, 조하, 와인루프의 정가이 등 실력파 가수들이 대거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이별을 지워야만 해'는 시티팝 기반의 어반 팝 장르의 곡으로, '이별에 직면한 사람들의 마음 변화와 다짐'에 대한 메시지를 담았다. 레인보우노트의 감성적인 보컬과 루이의 아련한 래핑이 어우러져 감정을 한층 극대화시켰다. 

한편 얼라이븐은 작곡팀 투챔프와 그들이 이끄는 프로듀서 컴퍼니 얼라이브네이션 소속 프로듀서 디웨일, All day on과 함께 결성한 프로듀싱팀이다. 얼라이브네이션의 모든 프로듀서진이 의기투합해 완성도를 높인 이번 첫 미니 앨범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사진=얼라이브네이션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