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30 00:20
연예

슬리피, 타투 이렇게 많았어?…♥미모의 아내와 행복

기사입력 2022.05.23 17:46 / 기사수정 2022.05.23 17:50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랩퍼 겸 방송인 슬리피가 아내와 찍은 '투샷'을 공개했다.

22일 슬리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부의 날"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슬리피는 아내와 찍은 거울 셀카를 공개했다. 슬리피는 선글라스와 꽃무늬 셔츠를 착용해 휴양지 느낌을 물씬 풍겼다. 양 팔에 가득한 문신이 눈길을 끈다.

그의 아내는 노란색 드레스를 입고 화사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선글라스가 얼굴의 반을 가릴 정도로 작은 얼굴 크기를 자랑한다. 오목조목한 이목구비로 남편 못지않은 연예인 포스를 풍긴다.

이를 본 랩퍼 겸 방송인 딘딘은 "얼ㄹㄹㄹㄹ"이라는 댓글을 달아 부러움을 표현했다. 그룹 BAP 출신 젤로와 MC 그리도 이들 부부를 응원했다.

한편, 슬리피는 지난 4월 8세 연하의 비연예인 여성과 4년 열애 끝에 결혼했다.

사진 = 슬리피 인스타그램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