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2 09:43

이효리, 노출한 채 영상 통화…그대로 방송

기사입력 2022.04.25 09:0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서울체크인' 이효리가 파격적인 의상으로 화보 촬영을 준비하며 남편 이상순과 다정한 통화로 시선을 모았다.

22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에서는 이효리의 화보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촬영을 위해 짙은 스모키 메이크업에 도전한 이효리는 스태프에게 "오늘의 메이크업 콘셉트는 '라인스모키'다. 얼마 전 송혜교가 스모키한 것 봤냐. 진짜 예뻐서 나도 해보고 싶더라"라고 말하며 부러워했다.


이어 "나이가 들면 스모키가 안 어울린다고 생각했지는데 최근 바뀌었다. 내 결혼식 때도 나답게 그냥 스모키로 할 걸"이라고 후회하기도 했다.

또 이내 "스모키 화장이 이제는 안 어울릴 수도 있다. 쌩쌩한 얼굴에나 또 어울리지"라고 말하다 "그걸로 성공하신 분이"라는 스태프의 말에 "스모키로 성공하신 분이냐 내가"라고 말하며 폭소했다.

메이크업을 마친 이효리는 화보 촬영을 이어간 뒤 남편 이상순과 영상 통화로 안부를 나눴다.

이효리는 휴대전화의 각도를 조절하며 "벗은 것 입었을 때 영상 전화 시도. 가슴을 비춰주고"라고 언급해 웃음을 더했다.


이후 전화를 받은 이상순은 이효리의 파격 노출 의상에 "오 마이 갓"이라며 놀랐고, 포토그래퍼에게 "좋은 것(사진) 좀 보내주고 그래라"라고 얘기했다. 이에 이효리는 "셀렉해서 보내라고 하겠다"라며 다정한 통화를 이어갔다.

이어 이효리는 이상순에게 "지금 뭐하고 있냐"고 얘기했고, 이상순은 "강아지 산책 시키려고 한다"고 전했다. 이에 이효리는 "잘해"라면서 "너나 잘해"라고 농담을 던지며 되받아치는 이상순에게 "끊어. 나 오늘 안 간다"라고 덧붙이며 유쾌한 부부의 모습을 보여줬다.

사진 = 티빙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