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2 20:59
연예

정재영-김영대 소속사, 신인배우 화보집 수익금 빅이슈에 전액 기부

기사입력 2022.03.08 08:08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연예 엔터테인먼트 기획사 아우터코리아가 2022년을 맞이해 뜻깊은 기부에 앞장섰다.

아우터코리아는 최근 ‘아우터 유스 프로젝트’라는 타이틀로, 300부 한정 신인배우 화보집을 판매해 모든 수익금을 빅이슈코리아에 기부했다. 빅이슈코리아는 주거취약계층의 자립을 돕는 잡지인 ‘빅이슈’를 발행하는 공익법인·사회적기업으로, 누구도 노숙하지 않을 사회를 위해 주거취약계층에게 자립할 기회를 제공하고 돕는다.

아우터코리아가 전달한 기부금은 빅이슈 판매원을 모집하거나 코디네이션 등 빅이슈코리아의 공익활동 목적으로 사용될 계획이다. 이번 기부는 사회 구조로 인해 소외된 이들을 외면하지 않고, 기꺼이 발 벗고 나섰다는 점에서 큰 의의를 지닌다.

한편 앞서 공개된 화보에선 신인배우 채원빈, 윤현수, 진호은, 정보민, 천희주, 김희재, 강희구가 참여해 눈길을 끈다. 화보는 교복 및 흰 티와 청바지를 매치해 발랄하면서 청량함 사이를 오가는 식으로 꾸며졌다. 화기애애했던 화보 현장은 아우터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어 아우터코리아는 지난 25일에 이뤄진 아우터코리아 ‘유스 프로젝트 화보집 수익금 전달식’에도 참여해 선한 영향력을 펼쳐 보였다. 이에 문영수, 안연호 빅이슈 판매원은 감사함을 표하고자 윤현수, 정보민, 채원빈 배우와 관계자에게 손편지를 직접 전달해 잔잔한 감동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아우터코리아 원욱 대표는 이번 기부에 대해 “신인배우들은 이제 걸음마를 시작한 단계다. 빅이슈 판매원들도 자립을 새로 시작한다는 점에서 ‘시작’이라는 키워드가 닮아있다. 유스 프로젝트 화보집의 수익금이 주거취약계층의 자립을 돕는다면 의미 있을 것 같아 화보집을 기획해 수익금 기부에 동참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사진 = 빅이슈코리아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